소천의 세상사는 이야기
강의는 즐거워!
icon 笑泉
icon 2017-09-26 14:15:18  |  icon 조회: 1089
첨부이미지
강의는 즐거워!

지난 7월 28일부터 9월 25일까지 매주 월요일 Pm 1시부터 2시 30분까지
장성군이 주최하고 한국능률협회가 주관하는 ‘장성군공직마인드향상교육’에 의거
필자에게 주어진 여덟 번의 특강 ‘생각이 곧 운명이다’를 종강終講했습니다.

정년퇴직 10년차인 선배 공직자로서
자랑스러운 후배공직자 여러분들께 나의 생각을 전달하고
공유할 수 있다는 것은 참으로 큰 영광이요 행복한 일이었고

메이커 전문 강사가 아니었음에도 불러 준
장성군(군수 유두석)의 배려에 보답하기 위해서라도
누군가의 심장을 뜨겁게 달궈 동기부여의 불씨가 타오르도록

나름 더 많은 생각과 더 많은 자료들을 더 열심히 찾고 찾아
포인트를 잡아 정리하고 새로운 정보와 감성을 담아
더 즐겁고 더 재밌고 더 유익한 강의 준비에 보람을 느꼈습니다.

자기 인생을 자기의 자유 의지에 따라 선택함에 있어
공직자답게 선공후사先公後私 정신으로 명예로운 정년퇴직 그 날까지
깨끗한 이름과 아름다운 족적足跡을 남길 수 있도록 ^^^

‘생각이 바뀌면 행동이 바뀌고 행동이 바뀌면 습관이 바뀌며
습관이 바뀌면 운명이 바뀐다.‘ 고 처음엔 사람이 습관을 만들지만
나중엔 습관이 그 사람을 만든다 했느니

하루에도 오만가지 생각이 오가는 인생 길
오늘 하루를 생애 마지막처럼 살겠다 말고
남은 내 생애의 첫 날이라고 생각하며 살자.

그동안 교육준비에 수고해 주신 관계관 여러분과
교육받느라 수고하신 공무원 여러분들께 감사드리며
장성군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파이팅!”
2017-09-26 14:15: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청백리 2017-10-18 09:55:07
붕어는 지렁이 미끼 조심!
공무원은 뇌물 미끼 조심!
언제나 이웃집 아저씨처럼 편안한 삶을 즐기시는 소천선배님은 우리들의 롤 모델이랍니다. 지금처럼 늘 웃으며 건강하십시오. 후배올림


절친 2017-09-28 12:52:58
친구야!
칠십이 넘어서도 건강하게 왕성한 사회활동하는 너를 보면 부럽네.
역시 멋진 카우보이 친구는 늙을줄도 몰라요.
소천같은 친구가 있어 외롭지 않으이^^^^
늘 고마워~~~.



7급공무원 2017-09-27 13:19:14
오랜 공직생활에서 우러나오는 삶의 지혜를
이웃집 아저씨처럼 다정하게 강의해 주신 소천선생님의 저력에 박수를 보냅니다.
오래오래 건강하세요. 고맙습니다.

소천 세상사는 이야기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502  세계유산 한국의 서원 '서원산책' 인터뷰 笑泉 - 2022-11-25 273
501 늘 푸른 소나무처럼. 장성노인회관준공기념소나무기념식수 笑泉 - 2022-11-01 138
500 노생의 꿈, 인생은 한바탕 꿈! 笑泉 - 2022-10-31 93
499 긍정의 점을 찍어보세요 笑泉 - 2022-09-19 173
498 추석(한가위) 이야기 笑泉 - 2022-09-06 131
497 가을이 부른다! “오라 장성 축령산으로!” 笑泉 - 2022-08-25 147
496 세상에 떠도는 말에 의하면 笑泉 파일첨부 2022-08-01 216
495 폭염 속 또 하루가 펼쳐지는 존재의 기쁨 笑泉 파일첨부 2022-08-01 95
494 물레방아 인생, 돈도 권력도 물레방아일 뿐! 笑泉 - 2022-07-09 265
493 민선8기 김한종 군수 시대 개막! 笑泉 파일첨부 2022-06-05 412
492 군수(郡守)에서 자연인(自然人)으로 笑泉 - 2022-06-05 201
491 민선 7기 유두석 장성군수의 추억 ‘당선을 축하하며“ 笑泉 파일첨부 2022-06-05 124
490 민선 6기 유두석 장성군수의 추억  “이런 군수가 되어 주소서!” 笑泉 파일첨부 2022-06-05 133
489 민선4기 장성군수 재선거 희비쌍곡선의 추억 笑泉 - 2022-06-05 106
488 행복으로 가는 성공비결은 “자존감!” - 더 부족함이 없노라! 笑泉 - 2022-06-04 79
487 황룡강 꽃 笑泉 - 2022-06-04 77
486 그 친구, 그 친구 笑泉 - 2022-05-17 199
485 인생을 어떻게 살 것인가? 笑泉 - 2022-04-18 303
484 인생은 등산이다! 笑泉 - 2022-03-23 225
483 나도 걸렸소! 조심들 하세요. 笑泉 - 2022-03-18 1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