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두석 장성군수 후보 유언비어 검찰에 고소
유두석 장성군수 후보 유언비어 검찰에 고소
“후보비방 유포 처벌해 달라” 가짜뉴스 전쟁 선포
  • 장성뉴스
  • 입력 2018.05.24 19:13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3 지방선거 후보등록이 시작되고 본격 선거전에 돌입하면서 상대후보 비방이나 허위사실 유포가 극에 달하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 후보 사무소는 24일 “클린선거와 건전한 지역화합을 위해 고소고발을 자제해 왔으나 최근 성명 불상의 유언비어 날조와 후보 비방글이 활개치고 있는데 대해 이대로 둘 수 없어 과감한 결정을 했다”며 광주지검에 허위사실 공표에 대해 광주지역 법무법인 변호사를 선임, 공식 고소장을 제출했다.

유 후보는 “최근 공무원직장협의회 인터넷 사이트에 성명불상의 작성자가 글을 올려 「‘군수실에 들어가 울면서 애원해야 승진한다’ 또는 ‘손을 잡으면서 결재해 무서웠다’ 는 이야기가 소문은 아니다」는 등등의 허무맹랑한 소설 같은 이야기가 올라 있고 또 특정 후보측에서 이를 사실인양 전파시키고 있다”고 개탄하고 이러한 비양심적 행동을 신속하고 철저히 수사해 줄 것을 호소했다.

고소대상자는 게시판에 글을 올린 익명 게시자와 이를 유포한 유포자, 허위사실을 언론에 게재한 기자 등이다.
유 후보측에 따르면 한 유포자는 ‘미투에 해당하는 일 같아 올립니다’라며 은근히 확산을 부추기는 행동을 서슴치 않고 있다.

이에앞서 2주일 전에 유두석 후보는 모 언론사 자유게시판에 성명불상의 작성자가 퇴직공무원인 것처럼 가장하여 ‘공직자들 정신차리셔’라는 제목으로 ‘돈이 곧 승진’이며 군수가 매관매직을 일삼는 사람으로 표기하는 비방글에 시달렸다. 이글의 작성자는 승진에서 누락한 특정 공무원인 것처럼 가장 했으나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게다가 한 지역 신문은 이러한 확인되지도 않는 인터넷 글을 사실인 것처럼 기사화해 유포 확산시키기도 했다.
OO군민신문에서는 ‘이 글로 지역사회가 술렁이고 있다’고 소설을 써내려가면서 기사화했다. 뒤이어 이 기사에 또 비난성 댓글이 달렸다.

이에대해 유두석 후보 측은 “선거 때만 되면 나타나는 이러한 비방은 지역발전을 저해하고 지역을 두 조각내는 주범”이라고 전제하고 “고소고발이 지역민 화합에 결코 좋은 일이 아니라는 차원에서 자제해 왔다”며 “떠도는 어떤 내용도 사실이 아니다. 있을 수도, 있어서도 안 되는 허위다. 그런데도 마치 사실인것처럼 말들을 만들어내고 유포하는 것은 용서될 수 없는 범죄행위다”고 고소 배경을 밝혔다.

유 후보측은 “선거란 인물과 능력, 그리고 공약을 보고 지역을 위해 일할 사람인가 아닌가를 판단해야 한다”며 “미래를 위한 선택이 이러한 가짜뉴스에 흔들리지 않기를 바란다”고 호소했다.

이러한 행위는 검찰이 밝힌 ‘가짜 뉴스와의 전쟁’에 정면으로 도전하는 행위이자 군민의 소통과 지역 발전을 저해하는 고질적 적폐로서 발본색원이 필요하다고 취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군민 2018-05-29 17:02:31
자유게시판글을 그대로 보도하는 신문 처음보네
누구인지 사실인지 확인도 안되었는데
얼마나 다급했으면

공무원선거운동 2018-05-27 14:58:01
공직선거법 제9조(공무원의중립의무등)
제1항또는 제 85조(공무원등의 선거관련등금지)
또는 형법 제 311조 위반
군청소속 무기 계약직 억울한 사연 올립니다
금요일 아침에 안내실에서 일어난 사건인데요
공무원께서 공 무 원 님이 무기 계약직 어머님과자식의
이간질과 욕설을 퍼 붓어다고 한다 ㅠ
그리고 말도 안되는 거짓말과 선거관련으로 여러사람들
있는데서 그랫다는데 어찌할까요?
모범청년 이라는 친구 힘내세요

포청천 2018-05-26 19:01:20
정정당당하지 못하고 비겁하게 더러운짓 하는 놈들은 선거게임에 나설 자격이 없다.
추악한 짓 계속 하는 놈들은 과감히게 법의 심판을 받게 해야합니다.
용서의 가치가 없어오.

군민 2018-05-26 18:14:28
선거철은 선거철이네. 쓰레기 선거철!
별 미친놈들이 아니면 말고식 댓글로 최후의 발악하네.
저러다 제 발등 찍힌다 칠푼아~

군민 2018-05-26 12:09:09
이미 다 아는 사실인데
직원 사앙사고 책임자라는건 무슨 사건이죠?
군수가 벌금 오백만원 이건 사실 아니죠?
허위사실이면 고발감입니다

벤또깡 2018-05-26 10:54:28
유두석군수후보
군수출마 세번째임 전과 5범
1범 공직자시절 뇌물수수 신문보도 수십번됐슴
2범ㆍ선거법위반 벌금 150만원
3범 선거법위반 벌금 90만원
4벙 선거법위반 벌금 90만원
5범 2017년 직원사망사고 지휘감독 책임 벌금 500만원

윤시석 군수후보
지방믜원 선거 네번 했지만 범죄전과가 하나도 없는데도 깡패출신이라는 허위사실만 있슴

범죄자 아래서 개노릇 하는 황룡선배야 제발정신 차리시라

기쁜소식 2018-05-26 09:56:36
통일바람이 걱정된건 사실입니다
통일이 우리군하고 아무관계도 없는데 노인들이 통일된다고 하니까 무조건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찍어야한다고 한것이지요
선거일까지 통일바람불면 실제로 군수가 이기기 어렵웠지만
통일바람으로 군수 되어볼려는 작자가 있네
절대 통일되서는 안됩니다 통일이 똥개이름도아니고
통일되면 통일비용만 들어가고 나라경제가 흔들립니다
더불어민주당에서 선거에 이길려고 북한과 쇼하고 있는거죠

밴도깡 2018-05-25 21:47:18
일잘하는 관리소장 몰아내고 선거법위반으로 자격정지된 볜또깡 연락소장 않히고 선거법위반으로 200만원벌금받은자가 비례대표 확정 여성군의원후보낙마 너희들이 군수되면 더한다는소문 들었나..정정당당히 경쟁하라 그러다 감옥간다.

노랭이꽃 2018-05-25 17:57:23
보건소 여직원 커피마시면서 내게 했던 이야기입니다
제대로 울고 왔으니 이번에는 꼭 승진될거라고 하더라고요
그게 먼소리냐고하니까
군수실에서 승진시켜달라고 울어야 해준다고 하면서 보건소 여직원들 다 군수실에서 울고 승진했다고 하더라고요
이 말이 사실일까요?

유대병 2018-05-25 17:35:16
인사비리 사실이기때문에 고발을 못하는거요
한집에 두명 돈받고 특채시킨것 맞고
승진인사때 돈 안주면 이유없이 제외 시킨것도 맞죠
돈안받고 사무관승진시킨 공무원 단한사람이라도 있으면 내가 처벌받으겠소
내가아는 돈주고 승진 특채된 인간하고 누가 그런말했는지까지 전부 밝힐거니까
고발하세요
피시방에서 허위사실 댓글 달경우 신고만 하면 금방잡는다고하니까
신고 하세요
그래야 이런 날조된기사 내릴것 아니요

이것들 2018-05-25 14:03:22
순진한 김수공후보 자빠 칠때 수법을 쓰고 있구나 ???/허위사실에 의한 상대방 비빙죄 당선무효형 나올수있다.

나도 2018-05-25 10:10:17
이번기회에 시시비비를 철저히 가려야 합니다

영천동 2018-05-25 09:44:56
이번 기회에 이런 썩어빠진 네거티브 전략을 쓴 무리들을 솎아내야 합니다..
같은 장성 사람들이 대체 이게 뭔꼴입니까...아니면 말고 식으로의 흠집내기는 이제 통하지 않습니다..

한수 2018-05-25 06:06:04
아직도 자한당이 많은가 봅니다 지금이 어떤 시대인데 유언비어을 한다고 속을사람이 한분도 없다는 사실 있다면 떳떳하게 나와서 하세요 왜 비겁하게 하세요 장성군민의 정치수준을 알고 하는지 그런자는 장성에서 영원히 매장을 해야합니다 아직도 뎔떨어진자가 장성애 있다니 마음이 아픈 입니다 군수만은 장성을위해서 헌신한사람 중앙에서 근무한분이..

군민 2018-05-24 23:52:50
잘하셨습니다. 이런 범죄는 뿌리뽑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