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이번 추석 벌초는 우리끼리!”… 고향방문 자제 당부
장성군 “이번 추석 벌초는 우리끼리!”… 고향방문 자제 당부
거리두기 3단계 2주 연장, 백신 접종자 혜택 보류
  • 장성뉴스
  • 입력 2021.08.24 16:53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이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연장에 따라 지역 주민들에게 변경된 방역조치 사항을 전파했다.

군은 23일부터 9월 5일까지 2주간 거리두기 3단계를 유지한다. 특히, 해당 기간 동안에는 예방접종을 완료한 주민에 대한 혜택이 전면 보류된다. 이에 따라 백신 접종 완료 여부에 상관없이 사적인 모임은 4인까지만 가능하다.

그밖에 행사나 집회는 50명 이상 금지되며, 종교시설은 수용 인원의 20%만 허용된다. 또 유흥업소 운영은 22시 이후 제한된다.

식당, 카페, 편의점 등은 22시부터 다음날 5시까지 매장 내 취식이 금지되며, 포장 및 배달만 가능하다. 야외 테이블에서의 취식 또한 동일한 기준으로 금지된다.

유흥업소나 체육시설, 학원 등 고위험시설 종사자는 기간 내에 의무적으로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한편, 장성군은 전국의 코로나19의 확산과 변이 바이러스 감염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추석 연휴 맞이 고향 방문을 최대한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장성군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고향 방문과 벌초 등을 자제해줄 것을 촉구하는 플래카드 및 안내문을 설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