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벼 병해충 공동방제 지원사업 추진
장성군, 벼 병해충 공동방제 지원사업 추진
일반 벼 재배 전 면적 대상, 13일부터 방제 시작
  • 장성뉴스
  • 입력 2021.07.20 15:16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이 벼 병해충 공동방제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다.

장성군은 2015년부터 전국 최초로 일반벼 재배 전(全) 면적을 광역방제기와 드론 등을 사용해 단지별로 일제히 농약을 살포하는 벼 병해충 공동방제 방식을 도입해 시행해왔다. 벼 병해충 피해를 최소화하고 고령농가의 농작업을 경감해 농가 만족도가 매우 높다.

올해는 기후변화에 따른 병해충 발생 시기를 고려하여 전년도보다 20일 이상 앞당겨 7월 13일부터 방제를 시작했다. 지원대상은 관내 일반 벼 재배 농업인으로 약제비를 포함해 ha당 15만원을 지원한다.

군은 8월 초까지 이어지는 방제 기간 동안 농약 안전살포 등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읍면 및 지역농협과 협업하여 합동점검반을 운영하고, 지속적인 병해충 예찰 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벼 병해충 적기 방제로 피해를 최소화하여 밥맛 좋은 고품질 쌀 생산은 물론, 올해 전남도 목표인 단보당 쌀 500kg 생산 목표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군은 안정적인 쌀 생산을 위해 육묘기에는 상토, 상자처리제, 비료 등 고품질 농자재를, 수확기에는 톤백저울, 곡물건조기, 지게차, 전기운반차 등의 농기계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포장재, 택배비, 도정시설 개보수 등 가공 및 유통 분야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