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군민의 발’ 농촌버스 노선 개편
장성군, ‘군민의 발’ 농촌버스 노선 개편
신규 아파트 건설, 도로 개설 등 변화된 지역 여건 반영
  • 장성뉴스
  • 승인 2021.01.07 17:11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월부터 장성군의 농촌버스 노선이 새롭게 개편된다. 2011년 농촌버스회사 합병(군민운수‧장성교통) 이후 최초의 전체적인 개편으로, 이용자 불편 최소화에 초점을 맞췄다. 군은 신규 아파트 단지와 신설 도로 여건을 최대한 반영하면서 기존 노선을 최대한 유지한다.

장성군은 수요자의 요구와 변화된 주거환경 등을 고려해 오동촌(구산동), 황룡행복마을 노선을 신설한다. 또 주공~대흥엘리젠, 진원 선동, 남면 월정(월산, 월계, 새터), 삼서 화해, 서삼 태암, 북일 평암, 북이 신평(거마) 구간을 운행 노선에 추가한다.

군은 운행 효율성을 높이는 데에도 주력한다. 운행 차량을 1대 늘려 총 29대의 농촌버스를 운영하고, 이용 빈도가 줄어든 사창~광주 노선은 상무대~광주 노선으로 대체한다. 또 장성~영광, 장성~백양사 노선은 각각 6회에서 4회, 13회에서 9회로 운행 횟수를 줄인다.

이번 노선 개편을 위해, 장성군은 1년 가까이 준비 과정을 거쳤다. 군은 노선 개편에 관한 용역을 실시하고, 그간 집계된 버스 이용 불편 사례 및 주민 의견을 면밀하게 검토했다. 또 관내 11개 읍‧면을 대상으로 한 주민설명회도 개최했다.

군 관계자는 “농촌버스 노선의 대대적인 개편으로, 대중교통 이용 편의성이 확대되는 한편, 운전기사의 휴게시간이 보장돼 보다 안전한 운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노선) 개편 이후에도 지속적인 모니터링 실시로 불편사항을 개선‧보완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