郡, 코로나19로 지친 공무원 ‘마음 치유’ 지원
郡, 코로나19로 지친 공무원 ‘마음 치유’ 지원
감염병 대응 공무원 대상 심리 상담 및 치료 연계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이 그간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해온 군 공무원에게 정신건강검사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간 군 공직자들은 국내 첫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한 지난 2월부터 감염병의 반복적 유행에 맞서 방역 활동을 펼쳐왔다. 군은 담당 공무원의 심적 부담을 완화하고 우울증 등을 방지하고자 이같은 검사를 마련했다.

검사를 희망하는 공무원은 휴대폰(http://naver.me/GVbX0i2n)을 통해 불안장애‧우울증 자가진단을 받으면 된다. 필요한 경우, 장성군 정신건강센터를 통한 개인 상담 및 심리 검사도 가능하다.

검사 결과 위험‧관리군으로 판단된 검사자에게는 정신의학 전문의와의 상담이 지원되며, 약물 관리를 위한 연계 서비스도 제공된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코로나19 대응 장기화로 인해 일선 공무원이 느끼는 심리적 어려움이 크다”면서 “하루빨리 심적 고통을 극복할 수 있도록, 적절한 상담과 치료를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신건강상담에 관한 문의는 보건소 진료재활팀(061-390-8350)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