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계농협 벼 병충해 방제 사업 실시 '호평'
삼계농협 벼 병충해 방제 사업 실시 '호평'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계농협(조합장 김태욱)이 농민 조합원을 위한 벼 병충해 방제 사업을 2020년에 새롭게 시도하고 있어 호평을 받고 있다.

삼계농협은 2020년 사업계획서 수립 당시 벼 병충해 공동방제를 위한 계획을 세웠는데, 올 해에는 유독 긴 장마와 태풍 “바비”의 영향으로 침수되는 논들이 속출하여 벼 벼충해 방제가 필수적으로 요구되었다.

이에 농협에서는 발 빠르게 벼 병충해 방제를 위한 수요 조사를 진행한 결과 자가 방제를 희망하는 농가에게 벼병충해 농약 구입 대금의 50%를 할인 공급하였고, 공동방제를 희망하는 농가에게는 홍길동방제단과 계약을 통해 드론으로 방제를 실시하였다.

이번 긴급 벼 벼충해 방제 면적은 약 600ha이며 지원 금액은 25백만원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벼 병충해 방제는 장성군 농협 중에서는 처음 시도하는 사업으로 추후 양파 재배 조합원이 병충해 방제를 원할 경우 드론을 이용한 방제로 진행할 계획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드론 방제를 신청한 삼계면 상도리 김○○ 조합원은 가장 필요한 시기에 농협이 서둘러 병충해 방제를 진행함으로써 원로 조합원들이 어떻게 방제 할까 속만 태우던 중 농협 공동방제의 도움으로 함박 웃음을 지을 수 있었다고 한다.

삼계농협 김태욱 조합장은 우리 지역 조합원을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의 결과물이며, 앞으로도 조합원의 가려운 부문을 미리미리 살피는 농협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삼계농협은 우리 군 관내에서 양파생산이 많은 면으로 양파 특화작물로 인한 농가수취가격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연구한 끝에 양파 피클을 상품화 하기로 하고 조만간 【장성들샘 양파피클】이란 이름으로 출시될 예정으로 현재는 상표 출원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