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장산국립공원 희귀식물 가지더부살이 개화
내장산국립공원 희귀식물 가지더부살이 개화
비자나무 국민조사단 조사과정 중 발견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공원공단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소장 이전웅)는 희귀식물인 가지더부살이 신규자생지를 「비자나무 국민조사단」조사과정에서 발견했다고 23일 밝혔다.

가지더부살이(Phacellanthus tubiflorus Siebold & Zucc.)는 다른 식물에 기생하여 살아가는 열당과의 가지더부살이속에 속하는 식물로 7월에 개화한다.

고산지역에 자라는 식물로, 지리산, 속리산, 한라산 등에 드물게 발견된다고 알려져 있다. 키가 5~10cm로 아주 작은 데다가 식물체는 흰색이거나 연한 노란색이어서 눈에 잘 띄지도 않는다. 기생식물로 잎이 보이지 않는 식물로 엽록소가 없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김병수 자원보전과장은 “자생식물의 서식지 보전 및 서식환경 개선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