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 공공실버주택 누리타운, BF 본인증 ‘우수등급’ 획득!
장성 공공실버주택 누리타운, BF 본인증 ‘우수등급’ 획득!
설계과정부터 보행약자 배려… 준공 이후에도 이용자 중심 환경 조성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 공공실버주택 누리타운이 한국장애인개발원으로부터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arrier Free, BF) 본인증에서 우수등급을 획득했다. BF 인증은 장애인, 노인, 임산부, 아동 등 모든 이용자가 공공건축물을 이용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설계단계(예비인증)와 준공단계(본인증)를 평가 인증하는 제도다.

현대식 노인복지주택인 누리타운은 설계 과정에서부터 노약자 등 거동이 불편한 입주자를 고려한 각종 장애인 편의시설을 반영했다. 또 입주가 시작된 올해 1월 이후에도 출입 동선에 맞춘 드롭존(drop zone)과 점자블록, 촉지도 안내판, 자동 출입문을 설치하고 경사로와 손잡이를 추가하는 등 이용자 중심의 안전하고 편리한 환경을 지속적으로 조성했다.

장성군 관계자에 따르면 개관 이후 LH공사와 울산 중구청, 경북 안동시, 충북 보은군, 부안군, 고창군 등에서 수 차례 누리타운 벤치마킹을 다녀갔으며, 지금도 관련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이번 BF 본인증을 계기로 장애인을 비롯한 보행약자 모두가 안전하고 편리하게 시설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더욱 세심하게 보완 · 관리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장성군은 국토교통부가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건축행정평가’에서 전남 지자체 가운데 유일하게 2년 연속 우수기관에 선정되었으며 ‘2019 전국 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초고령화 대응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대외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