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이 멈춘 듯… 영화 같은 마을
시간이 멈춘 듯… 영화 같은 마을
장성군 ‘금곡영화마을’ 전경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령산 산자락에 자리한 고즈넉한 마을, 장성군 금곡영화마을의 초겨울 풍경이 아름답다. 마을 입구에 멀뚱히 서 있는 키다리 감나무가 새빨갛게 익은 감을 내보이며 까치들의 방문을 기다린다.

금곡영화마을은 ‘태백산맥’과 ‘내 마음의 풍금’, ‘만남의 광장’ 등 영화 촬영지로 유명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