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원면 나광철씨, 농업 마이스터 선정
진원면 나광철씨, 농업 마이스터 선정
장성군 귀농인, ‘블루베리 장인’ 됐다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 귀농인이 농림축산식품부 농업 마이스터에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진원면 나광철 씨(57세)가 올해 블루베리 분야 농업 마이스터에 선정됐다.

농업 마이스터는 재배품목에 대한 최신 농업기술과 경영, 상담 능력을 겸비한 농업분야의 장인(匠人)이다. 블루베리 분야 농업 마이스터는 나광철 씨를 포함, 전국에 총 6명이 등록되어 있다. 앞서 장성군에서는 2013년 한우분야 마이스터로 강성태 씨가 선정된 바 있다.

2010년 장성군에 귀농한 나광철 씨는 진원면 불태산로 인근에서 6,600㎡ 규모로 블루베리를 재배하고 있다. 유기농업기능사와 도시농업관리사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으며, 전남농업마이스터대학 블루베리 과정 졸업 후 다시 한국방송통신대학 농학과에 재학 중일 정도로 학구열이 높다. 또한 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각종 교육사업의 실습교수와 귀농귀촌인 멘토, 영농상담사로도 활동하고 있으며 2014년부터 장성블루베리연구회 회장을 맡는 등 블루베리 재배의 노하우를 전수하는 일에도 앞장서고 있다.

▲나광철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