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먹거리위원회’ 출범
‘장성군 먹거리위원회’ 출범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 정책수립 위한 민관협력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이 푸드플랜 사업의 민관 거버넌스 협력추진을 위해 29일 ‘장성군 먹거리위원회’ 발족식을 가졌다

이날 발족식은 장성군 먹거리위원회 추진위원 31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위원 24명에 대한 위촉장 전달과 장성군 푸드플랜 추진계획 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위원회는 지역 내 다양한 관계자들이 참여해 소통과 협업을 강화하고 이해관계를 조정하며 ▲지역 농산물 선순환 체계 구축 ▲먹거리 안전성 확보 ▲먹거리 복지 ▲통합물류체계 구축 등 지역 먹거리 현안 논의를 주도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이로써 장성군은 지역농업인이 생산하는 우수한 농특산물의 안정적인 판로를 확대하고, 소비자에게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할 수 있는 ‘먹거리종합관리시스템’ 구축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이번 추진위원회 발족을 시작으로 “내년부터는 본격적으로 소비시장을 개척해 지역농산물이 확대 공급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며 “푸드플랜을 통해 중소농에게는 안정적인 소득을 보장하고, 지역민에게는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장성군은 문재인 정부 100대 국정과제인 푸드플랜의 본격적인 추진을 위해 지난해 12월 T/F팀을 구성한 데 이어 올해 3월에는 농식품유통과를 신설했다. 이러한 노력으로 농식품부 지역푸드플랜 구축지원사업과 농수산식품유통공사 로컬푸드 안정공급 기반구축 공모사업에 잇따라 선정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아울러 상무대 군급식이 농식품부의 비접경지역 지역농산물 확대공급 시범지역으로 선정돼 군과 상무대, 농협중앙회장성군지부가 지역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 로컬푸드 확대공급 기반구축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장성군에서는 푸드플랜 공감확산을 위해 지난 8월부터 이장, 부녀회장 등 지역 리더를 대상으로 한 읍면순회 교육 및 푸드플랜 선진지견학(완주군)을 실시했으며, 9월 19일에는 농식품부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건강한 군민, 지속가능한 농업, 다 함께 잘 사는 옐로우시티 장성을 목표로‘장성 푸드플랜 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

군은 앞으로 장성에서 생산한 농산물이 로컬푸드직매장, 군급식, 학교급식, 복지급식 등 다양한 지역 내 소비시장에 우선적으로 확대 납품될 수 있도록 농가조직화와 작부체계 개선 등을 우선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