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호 미락단지에 ‘장어 정식거리’ 조성
장성호 미락단지에 ‘장어 정식거리’ 조성
전라남도 시범사업 공모 선정… 2020년까지 10억 투입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이 전라남도 시범사업인 ‘2019 남도음식거리 공모사업’에 사업대상으로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장성군은 장성호 미락단지에 ‘장어 정식거리’를 조성할 계획이며, 도비 포함 총 1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2019 남도음식거리 공모사업’은 전라남도가 지역 특화된 음식메뉴를 개발하기 위해 ▲특화거리 경관 개선 및 편의시설 확충 ▲소비자가 찾는 메뉴 개발 및 업그레이드 ▲음식점별 접객서비스 시설 개선 ▲특화거리 홍보마케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에 선정된 장성군은 장성읍 상오리 일원 미락단지 15개 음식점을 대상으로 2020년까지 ‘장어 정식거리’를 조성할 예정이다. 장어 정식거리가 완성되면 장성군의 관광명소인 장성호 수변길과 옐로우 출렁다리, 그리고 군이 지난해부터 진행 중인 ‘맑은 물 푸른 농촌 가꾸기 사업’과 함께 어우러지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장성호 수변길은 장성호 선착장부터 북이면 수성리까지 이어지는 7.5km 길이의 산책로다. 특히 호수 주위를 에워싸고 있는 1.23km의 나무데크길과 호수를 가로지르는 156m의 옐로우 출렁다리가 관광객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2018년 농림축산식품부의 공모사업인 ‘맑은 물 푸른 농촌 가꾸기 사업’은 국비 포함 총 40억 원 규모의 개발사업으로, 군은 장성호 개발을 주제로 공모를 신청해 선정된 바 있다. 이를 통해 군은 장성호 하류 구간에 강수욕을 즐길 수 있는 강수욕장과 수상레저스포츠를 위한 계류장, 생태학습장 등을 조성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독일병정 2019-05-30 08:13:42
ㅈ장어 정식거리를 만든다는 것이여 장성땜이나 출렁다리 홍보여 종 잡을수가 없네그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