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건강은 ‘발에서’ 시작 된다
장성군, 건강은 ‘발에서’ 시작 된다
고혈압·당뇨병 합병증 예방 위한 ‘발 관리 건강교실’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이 고혈압·당뇨병 고위험군의 건강증진을 위해 ‘발 관리 건강교실’을 올해 처음 시작한다.

장성군은 고혈압·당뇨병 환자들에게 발 관리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기 위한 심뇌혈관 예방관리사업의 일환으로 발 관리 건강교실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흔히 당뇨발이라고 불리는 ‘당뇨병성 족보병변’은 망막질환, 신장병 등과 함께 당뇨병의 3대 합병증으로 불릴 만큼 흔한 질환이다.

당뇨병 환자들은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아 말초신경이 둔감해지고 혈관 손상을 입기 쉽다. 또 발에 상처가 생겨도 이를 감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아 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으며 발을 절단해야 하는 최악의 상황에 놓일 수 도 있다.

이에 군은 당뇨병 합병증을 예방하고 당뇨 관리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한 ‘발 관리 건강교실’을 실시한다. 건강교실에서는 당뇨에 수반되는 합병증과 자가 발 관리요령을 안내하고 발 자극 반사요법 등을 실시한다. 교육은 주1회씩 총 15회에 걸쳐 진행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발 관리 요령을 배우고자 하는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이번 건강교실을 새롭게 개설했다”며 “앞으로도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건강관리사업을 적극 확대 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장성군은 고혈압‧당뇨병 등록센터가 있어 고혈압과 당뇨병환자가 보건소에 등록하면 진료비와 약제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또 영양교육, 스트레칭, 건강걷기대회 등 여러 가지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고,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합병증 예방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