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화중 으뜸인 홍매(紅梅)의 매력에 흠뻑 취해보세요
매화중 으뜸인 홍매(紅梅)의 매력에 흠뻑 취해보세요
백양사 오는 30일 제3회 고불매 축제 개최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양사 고불매

대한불교조계종 고불총림 백양사는 오는 3월 30일 제3회 백양사 고불매 축제를 개최한다

수령이 약 350년으로 추정되는 홍매화 고불매는 2007년 10월 8일 천연기념물 제486호로 지정됐으며 1700년께 백양사 스님들이 현재보다 북쪽으로 100여m 옛 백양사 앞뜰에 여러 그루의 매화나무를 심어서 가꾸어 왔다

백양사 대웅전 오른쪽 우화루옆에 자라고 있는 고불매는 철종14년(1863년)에 절을 현재의 위치로 옮겨 지으면서 그때까지 살아남은 홍매와 백매를 한 그루씩 같이 옮겨 심었는데 현재 담홍색의 고불매만 살아남았으며 1947년 백양사가 총림으로 승격되면서 '고불매 '라는 이름으로 부르게 됐다.

고불매는 매년 3월 말께 담홍빛 꽃을 피우는 홍매로서 꽃 색깔이 아름답고 향기가 그윽하여 온 도량을 덮을 정도이며 담홍색 꽃이 매화 중에서 가장 뛰어나 호남 5매(湖南五梅)로 명성이 높다.

이번 축제는 고불매 묘목심기, 매취순 ·화전·다식·전통차 시음 , 전통 한지 부채와 매화 사진 전시가 진행되고. 이날 오후6시 30분부터는 작은음악회도 열린다.

백양사는 제3회 백양사 고불매 축제를 통해 고불매에 대한 관광 문화재의 역할을 알리고 지역민의 인식함양과 지역기업을 후원하며 전남에 매화심기 운동의 초석을 다져 템플스테이 참가자를 비롯한 장성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백양사 고불매 축제는 백암산 자락을 따라 이어온 애기단풍새싹축제, 백양단풍축제, ⌜그리고 사람의 마음이 하나 되는 문화예술⌟ 등 문화 행사를 계승하여 장성의 대표 힐링 축제로 자리매김할 좋은 기 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