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꽃망울 터트린 장성 황설리화
[포토] 꽃망울 터트린 장성 황설리화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장성군 장성읍 오동촌 집 마당에 핀 황설리화.

겨울에 피는 꽃,‘황설리화’가 나뭇가지 마다 꽃망울을 터트리며 봄을 재촉하고 있다. 황설리화는 섣달에 피는 매화라는 뜻의‘납매(蠟梅)’라고도 불리며, 겨울 끝자락에 꽃망울을 틔어 봄을 알리는 전령사로 알려져 있다. 원래 매화종이 아니지만, 매화와 같은 시기에 꽃이 피고 향이 비슷해 납매라 이름이 붙여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