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옐로우 게이트’ 들어섰다
장성군 ‘옐로우 게이트’ 들어섰다
'옐로우시티' 상징하는 가로 34m·높이 28m 조형물…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에서 장성으로 향하는 국도 1호선상에 대형 조형물 ‘옐로우 게이트’가 설치돼 눈길을 끌고 있다.

가로 34m, 높이 28m 규모의 ‘옐로우 게이트’는 장성군이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벌이고 있는 컬러마케팅인 ‘옐로우시티 프로젝트’를 함축적으로 알리고 옐로우시티를 상징적으로 보여주기 위해 조성됐다.

‘옐로우 게이트’ 구조물은 ‘옐로우시티’ 장성군이 바라는 미래의 모습인 안정, 상승, 희망을 함축하고 있다. ‘옐로우게이트’에 쓰인 색 중에서 노란색은 장성군이 표방하는 사계절 내내 노란 꽃과 나무가 가득하고 물과 사람이 공존하는 자연친화적인 도시인 ‘옐로우시티’를 상징한다.

장성군은 황룡강에 누런 용이 살았다는 전설에 착안해 ‘옐로우시티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노란색과 장성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숙명적인 관계인 셈이다. 이와 함께 오방색의 중심인 노란색은 호남의 중심으로 성장하고 나아가 대한민국과 세계의 중심 도시로 성장하고자 하는 장성군의 의지를 보여준다. 아울러 노란색은 황금색으로서 부(富)를 상징해 장성을 ’부자농촌‘으로 만들겠다는 희망도 담고 있다.

게이트의 또 다른 컬러인 빨간색과 파란색은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태극무늬를 상징하는 것으로 ‘옐로우게이트’에 적용해 ‘옐로우시티 프로젝트’로 지역 발전에 기여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장성군은 경관조명을 설치해 야간에도 한눈에 ‘옐로우게이트’의 색다른 모습을 감상할 수 있게 했다.

군 관계자는 “광주와 경계를 이루는 지역은 그린벨트 지역으로 조형물 설치가 불가능해 진원면 산정리 한마음공동체 입구 인근에 설치하게 됐다”고 말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의 관문에 설치하는 ‘옐로우게이트’가 ‘옐로우시티’로서의 장성의 정체성을 널리 알림으로써 우리 군 랜드마크로 우뚝 서길 바란다”고 말했다.

▲남면에 세워진 옐로우게이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의혹이 있다면? 2018-10-11 11:26:23
의혹이 있다면 수사를 의뢰 해야
군민의 의혹이 풀리겠지요.
동네 앞에 가로등 하나 설치 해주라고
해도 돈이 없어서 못해준다고 하더니만
웃기고 있네요.
군 발전을 위한 조형물 일까요?
군수 자신을 위한 조형물 일까요?
아니면 업자를 위한 조형물 일까요?

향우 2018-09-30 17:38:24
10억이라니, 세금 아깝다
안정감이 없어
아래를 지나갈때 무너질까 걱정, 결국 스트레스로 차 사고 날까 걱정

범철 2018-09-23 22:22:05
이 랜드마크가 차후에도
명물일까? 아니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흉물일까?
0 과연, 4년 후에도 존속될까요? 아마도 십중팔구는 노라고 대답하겠지요.
0 차후에 당선된 군수가 옐로우시티를 승계받을까? 모두 "노" 라고요. ->그려면 예산낭비네요.
#조용하고, 순진한 군민들을 글쓰게 하지마세용.

향우 2018-09-20 20:48:54
자기돈으로 하지 왜 군예산으로 했을까? 누구 생각인가요? 저곳지나갈땐 무너질까봐 걱정도 되고...

포청천 2018-09-20 18:39:45
10억이 넘는 게이트 꼭 설치 했어야 했을까? 10억짜리 설치한다고 군민들께 물어봤다면 "응 그래 잘 했어 설치해" 그랬을까? 밤에보니 더 무서워 보이던데 흉물이 될까 걱정이네 너무 앞서갔나? 세금으로 만들어서 그른지 무지 신경쓰이네 저렇게 설명이 필요한 조형물은 무의미 인것 같은데 궁금증 유발이 목적이였을까?

출퇴근 2018-09-20 12:22:53
날마다 출퇴근 하면서 10억원짜리 게이트를 통과하니 기분이 좋아야 할텐데 글쎄다 왜그럴까 ...... 장성군민이라서 ..혈세가 잘못쓰여지고 있는같아서...

군민 2018-09-20 07:45:05
몇년 지나서 녹슬고 퇴색되면 보기싫은 흉뮬로 변하지 않을까 걱정이 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