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함없는 안마봉사단의 “손끝으로 전하는 사랑”
변함없는 안마봉사단의 “손끝으로 전하는 사랑”
시각장애인연합회 장성군지회, 황룡면 경로당 방문해 재능 기부
  • 장성뉴스
  • jsinews24@hanmail.net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옐로우시티 안마 봉사단’이 장성군 황룡면에 있는 교동·월산·일산동 경로당을 찾아 어르신을 위한 효도 안마봉사를 실시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번 봉사활동은 지난 19일부터 3일 동안 전문 안마사 3명이 한 조를 이뤄 실시했다. 이들은 관내 어르신 70여 명의 지친 몸을 풀어주고 활력을 불어넣었다.

안마를 받은 최오례 할머니(만79세)는“몸이 굳어 있었는데 뭉친 곳을 잘 찾아 눌러주어 시원했다”며 “고된 농사일로 지친 몸의 피로가 다 풀린 것 같다”고 큰 만족감을 보였다.

‘옐로우시티 안마 봉사단’은 (사)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장성군지회 소속 회원으로 결성된 전문 안마사들로, 광주·전남지역에서 경로당 파견사업, 헬스키퍼 활동을 하고 있다.

봉사단은 2017년 3월 발족한 이래 총 69회(2017년 35회, 2018년 34회)의 꾸준한 봉사활동을 펼쳐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황선권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장성군지회장은“안마봉사를 통해 지역 주민들과 따뜻한 교류를 지속할 수 있어 행복하다”며“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양성모 황룡면장은“손끝으로 전하는 아름다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옐로우시티 안마 봉사단의 노고에 깊은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