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천의 세상사는 이야기
실제 법정 감동 사연
icon 소천
icon 2021-09-14 10:21:05  |  icon 조회: 25
첨부파일 : -

 <실제 법정 감동 사연> 

이 이야기는 서울 서초동 소년법정에서 일어난 일입니다.

서울 도심에서 친구들과 오토바이를 훔쳐 달아난 혐의로 구속된 소녀.....

그 아이는 홀어머니가 방청석에서 지켜 보는 가운데 재판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조용한 법정 안 중년의 여성 부장판사가 입장했습니다.

전과 14범의 소녀는 무거운 보호처분을 예상한 듯 어깨를 잔뜩 움츠렸습니다.

판사는 그런 소녀를 향해 다음과 같은 판결을 내렸습니다.

 

앉은 자리에서 일어나 나를 따라 힘차게 외쳐봐!

“나는 이 세상에서 가장 멋있게 생겼다!”

예상치 못한 재판장의 요구에 잠시 머뭇거리던 소녀는 나지막하게

“나는 이 세상에서.....” 라며 입을 열었습니다.

 

그러자 이번에는 더 큰소리로 따라하라며 이렇게 주문했습니다.

“나는 이 세상에 두려울 것이 없다.”

“이 세상에는 나 혼자가 아니다”

“나는 무엇이든 할 수 있다.”

 

큰 목소리로 따라하던 소녀는 “이 세상에 나 혼자가 아니다”라고 외칠 때

참았던 눈물을 터뜨리고 말았습니다.

소녀는 작년 가을부터 14건의 절도, 폭행 등 범죄를 저질러 소년법정에 섰던 전력이 있었고,

이번에도 동일한 범죄로 무거운 형벌이 예상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판사는 소녀를 “법정에서 일어나 외치기”로 판결을 내렸습니다.

 

판사는 이러한 결정을 내리며 말을 이어갔습니다.

이 소녀는 작년 초까지 어려운 가정환경에도 불구하고 반에서 상위권 성적을 유지하였으며,

장래 간호사를 꿈꾸던 발랄한 학생이었습니다.

그러나 작년 초 귀가 길에서 남학생 여러 명에게 끌려가 집단 폭행을 당하면서

삶이 송두리째 바뀌었습니다.

소녀는 당시 후유증으로 병원의 치료를 받았고, 그 충격으로 홀 어머니는 신체 일부가 마비되었습니다.

소녀는 학교를 겉돌기 시작하였고, 심지어 비행 청소년들과 어울려 범행을 저지르기 시작했습니다.

 

판사는 법정에서 지켜보던 참관인들 앞에서 말을 이었습니다.

“이 소녀는 가해자로 재판정에 왔습니다.”

그러나 이렇게 삶이 망가진 소녀에게 누가 가해자라고 말할 수 있겠습니까?

이 아이의 잘못에 책임이 있다면 여기에 앉아 있는 여러분과 우리 자신입니다.

이 소녀가 다시 세상을 긍정적으로 살아 갈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잃어버린 자존심을 우리가 다시 찾아주는 것입니다.

 

그리고 눈시울이 붉어진 판사는 눈물이 범벅이 된 소녀를 법대 앞으로 불러 세워 이렇게 물었습니다.

“이 세상에서 누가 제일 중요할까?”

“그건 바로 너야” 이 세상은 네가 주인공이야"

“이 사실만 잊지 말거라”

 

그리고는 두 손을 쭉 뻗어 소녀의 차가운 손을 잡아 주었습니다.

“마음 같아서는 꼭 안아주고 싶지만, 너와 나 사이에는 법대가 가로 막혀있어 

이 정도 밖에 할 수 없어 미안하구나”

 

서울 가정법원 김귀옥 부장판사는 16세 소녀에게 이례적인 ‘불처분 결정’을 내리며

참여관 및 실무관 그리고 방청인들까지 눈물을 흘리게 했던 감동적인 판결은 실화입니다.

험한 세상에 이렇게 희망을 주는 법조인이 있어 다행입니다.

소녀가 희망을 가지고 다시 일어날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법보다 사랑이 우선입니다!

처벌보다는 따뜻한 사랑과 위로와 격려를 주는 판사님의 판결이 한

소녀의 차디찬 얼음장 마음을 녹여주고 희망을 주었습니다.

 

아직 우리 사회의 법조계에도 이런 분이 계셔서 정말 다행입니다. 

주인공이신 서울 가정법원 김귀옥 부장판사님!

당신은 이 시대의 진정한 의인이십니다.

당신의 사랑과 은혜에 감사드립니다  !

 

[출처] 실제 법정 감동 사연|작성자 jayuchoro00

2021-09-14 10:21: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소천 세상사는 이야기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463 감 놔라 배 놔라! 笑泉 파일첨부 2021-09-15 37
462 실제 법정 감동 사연 소천 - 2021-09-14 26
461 ▛황룡강 소천 tv▟ 유튜브 개국방송 신고 笑泉 - 2021-08-17 217
460 Youtube 시나리오, 나라꽃 무궁화로 덮인 장성공원 笑泉 - 2021-08-13 89
459 사랑방 야설, 월천(越川)꾼 이야기 (19금) 笑泉 - 2021-08-11 79
458 황룡강의 은행나무 전설 笑泉 파일첨부 2021-08-05 164
457 장성호 소설 <징소리> 笑泉 파일첨부 2021-07-31 78
456 그 많던 똥개들은 어디로 갔을까? 笑泉 파일첨부 2021-07-30 260
455 물레방아 소리 그쳤다 笑泉 - 2021-07-25 77
454 테스 형과 함꼐 笑泉 파일첨부 2021-07-25 73
453 하하하! 호호호! 하하하! 笑泉 - 2021-07-17 124
452 행복 마법사 트롯 가수 조명섭 笑泉 파일첨부 2021-07-16 81
451 익어가는 여름 笑泉 파일첨부 2021-07-15 70
450 전, 광주시 북구청장 송광운 향우(鄕友)의 귀거래사 笑泉 파일첨부 2021-07-14 85
449 추억 속 삼민정(森民亭)의 삼계별곡 笑泉 파일첨부 2021-06-28 185
448 어느 청년의 6.25전쟁! 笑泉 파일첨부 2021-06-27 79
447 정精, 기氣, 신神의 건강철학 笑泉 - 2021-06-22 102
446 전석홍 시인님께서 보내 주신 ▛내 마음의 부싯돌▟ 笑泉 파일첨부 2021-06-22 63
445 고(故) 가평 어르신의 문상(問喪) 답례금 笑泉 파일첨부 2021-06-19 199
444 전국 1등 장성 신협의 기적! 笑泉 파일첨부 2021-06-16 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