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숙취해소를 위한, 각 나라별 독특한 해장음식은?
 강하늘
 2021-12-02 01:09:30  |   조회: 498
첨부파일 : -
숙취해소를 위한, 각 나라별 독특한 해장음식은?

과음한 다음날, 알코올에 찌든 간을 달래기 위하여 많은 분들이 해장음식을 섭취하곤 하는데요, 우리나라에서 가장 선호되는 해장음식이라고 하면 콩나물국과 북엇국을 선택할 수 있을것 같습니다. 




이처럼 많은 양의 술을 마신 다음날 해장음식을 찾는행동은 세계 모든 국가에서 똑같이 이루어지고 있는데요, 과연 대한민국이 아닌 다른국가들은 어떤 음식으로 해장을 하는지 지금부터 재미있고 독특한 나라별 해장음식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숙취음식 : 베이컨, 소시지, 푸딩, 튀긴 토마토, 구운 콩, 소다 브레드로 구성된 전형적인 아일랜드식 아침식사




전통적인 아일랜드식 아침식사는 혈당수치를 정상으로 되돌리는데 도움을 주지만, 지방의 함량이 많다는 것은 옥의 티라고 할 수 있습니다. 단백질과 비타민B 및 D의 상승을 위해 계란을 추가하는것이 좋으며, 튀긴 토마토는 요리시 비타민A와 C를 방출하기 때문에 숙취해소를 위한 훌륭한 선택이라고 합니다.













숙취음식 : 크바스(보리, 엿기름, 호밀로 만드는 맥주와 비슷한 알코올 성분이 적은 청량음료)




호밀에는 에너지를 생산하는 비타민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기 때문에 숙취해소에 매우 도움이 되며, 크바스의 신맛에는 마그네슘, 젖산 및 아미노산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알코올을 분해하는데 도움을 줍니다.













숙취음식 : 롤 몹 (작은 오이와 양파가 담긴 절인 청어)




롤몹은 전해질이 풍부한 발효식품으로 손상된 간의 재생을 돕는 아스파라긴산과 메티오닌이 함유되어있습니다. 롤몹은 독일뿐만이 아니라 많은 유럽국가에서 숙취음식으로써 섭취하고 있습니다.













숙취음식 : 우메보시 (매실을 소금에 절인 음식)




수분함량이 높으며 비타민과 무기질이 풍부한 우메보시는 피로회복과 숙취해소를 돕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또한 이 음식은 알칼리성이어서 혈액의 산성도를 조절하고 균형감각 상실, 두통, 메스꺼움같은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레몬물과 허브티




허브차에는 항산화 물질이 들어있어 간을 빠르게 회복시켜주며, 섭취한 알코올 독소도 처리해 줍니다. 메스꺼움을 줄이기 위하여 생강이나 라벤더를 첨가하기도 합니다.













숙취음식 : Cassoulet (돼지고기, 양고기등이 들어간 흰콩을 넣어 만든 스튜)




Cassoulet는 상쾌한 기분을 만들어주는데는 도움을 주지만, 딱히 숙취해소에 도움이 될만한 성분이 함유되어있지는 않다고 합니다.













숙취음식 : 멕시칸 새우와 조개 샐러드 또는 소내장+라임+양파+실란트 및 칠리페퍼로 만든 멕시코 전통 수프




신선한 해물과 양파, 고추 및 라임주스는 훌륭한 숙취 치료법으로, 클러치 성분은 피곤한 위를 편안하게 만들어 줍니다.













숙취음식 : 세비체 (회처럼 얇게자른 해산물에 칠리, 양파, 고수풀등 넣고 레몬즙으로 재운 음식)




레몬의 비타민 C는 면역체계를 향상시키며, 신체의 알칼리성 수치를 조절해 줍니다. 또한 생선의 오메가3지방산과 비타민 B가 많기 때문에 메스꺼움과 두통을 줄이는데 도움을 줍니다.













숙취음식 : 타조 오믈렛




타조알은 마그네슘과 철분의 훌륭한 공급원으로 알코올을 분해하는데도 도움을 줍니다. 타조알은 일반적인 계란보다 콜레스테롤과 포화지방이 더 적기 때문에 몸에 더 좋으며, 몸의 pH를 회복시키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프로프틱스가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습니다.









2021-12-02 01:09:3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1075 장성8경, 금곡영화마을 입니다. 황흥수 - 2022-07-05 297
1074 강진군 인수위 구성 안해 인수위원회 - 2022-06-15 297
1073 체험장 오재명 - 2022-06-15 155
1072 비가 안와 농촌의 마음이 속이타 죽겠다. 물웅덩이 - 2022-06-14 207
1071 이제 진실한놈이 이야기 할때다 진실한놈 - 2022-06-09 307
1070 제2의 장성역 오재명 - 2022-05-10 375
1069 홍길동기념사업회 발족식 홍원표 - 2022-04-25 383
1068 출판기념회 기사도 차별하여 취재하나요? 궁금이? - 2022-03-03 520
1067 장성읍-영광읍 서로 언제 직선으로 이어질까??? 장영로 파일첨부 2022-02-24 476
1066 수고하셨습니다. 오재명 - 2022-02-17 405
1065 숙취해소를 위한, 각 나라별 독특한 해장음식은? 강하늘 - 2021-12-02 498
1064 조선이공대를 장성으로 이전유치할까??? 조은기회 - 2021-09-03 871
1063 농협노동조합HOT 나 나여! - 2021-07-18 1125
1062 물놀이. 사망사고HOT 이주남 - 2021-07-05 1161
1061 구 제2황룡교 (1)HOT 오재명 - 2021-04-26 1925
1060 감사합니다.수고하셨습니다HOT 오재명 - 2021-02-18 2253
1059 장성호에 있으면 금상첨화HOT 오재명 - 2021-02-15 2146
1058 출렁다리HOT 오재명 - 2021-02-08 2027
1057 펌.제언)황룡나루터 복원으로 새먹거리 창출을~!HOT 배사랑 - 2021-01-12 2027
1056 비행기HOT 오재명 - 2020-12-07 1916